자유 게시판(free) - 헤드폰 앰프에 대한 자유 게시판 (정치,경제,문화,개인 사생활 ....등은 삭제 조치사항입니다.)
조회 수 1167 추천 수 0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크리스마스도 다가오고, 새해도 다가옵니다.

연말 연시에는 괜시리 바쁜 일들이 많죠.

개인적으로 망년회랑 술판파티는 정말 없었으면 좋겠다고 생각해요. 망년회를 하던 안하던 어차피 이번 해는 지나가게 되어있는 건데... 기념할게 뭐있다고 그러는 건지 원...
신년회도 마찬가지고... 아무리 잘해보자고 해도, 일안하는 넘은 신년이 되어도 안하고, 말안듣는 넘은 여전히 말안듣기 마련인데... 뭣땜에 하는지.
매일 보는 그 얼굴들인데 친목은 무슨 친목...
그저 별다른 의미도 없이 연말을 핑계로 술먹을 껀수를 만드는 것 같아서, 별로 마음에 들지 않습니다.

개인사업하는 분들은 거래처 관리에 신경이 많이 갈 겁니다.
선물줘놓고도 기분 더러운 일 많이 겪으실 겁니다. 울며겨자먹기가 따로 있는게 아니죠.

많이 받으면 뭐 해요.
필요한 건 별로 없고, 대부분은 쓸데 없는 것들만 잔뜩 받게 되죠.

아뭏던 요런 의미없고 실속없는 일이 부담으로 다가와서는 안될듯 싶습니다. 연말연시를 슬기롭게 보내시고, 남는 시간을 좋은 아들딸, 부모, 배우자가 되는 쪽으로 투자해보시는게 좋을 것 같습니다.

***

저는 저런거 별로 신경 안쓰는 편이고, 실제로도 저런 것들 딱 끊었습니다.

가족들에게 줄 선물만 신경씁니다.
그게 항상 골칫거리가 되더군요.

올해는 간단하게 해결 봤는데요, 가만 생각을 해보니.... 얼라랏? 나는 뭘 받는거지???? 그런 생각이 들더군요.

다른 사람들 것은 크리스마스 되면 줄려고 다 챙겨뒀는데, 내 것에 대해서는 한번도 생각을 해본 적이 없더군요. 그동안 뭘 받은 기억도 전혀 없고... 음...

스스로 한번 생각해봤습니다.
나는 무엇을 가지고 싶은가... 뭐가 필요한가?

그런데... 잘 모르겠더군요.

***

그래서 그냥 최근에 마님'께서 쥐 한마리 사도록 윤허해주신 것을 선물로 생각하기로 했습니다.

쓰던 쥐의 커서가 자꾸 도망을 다녀서 영 정신사나웠는데, 새걸로 바꾸니까 좋네요.

마소 편안한 꽁지달린 쥐 3000 입니다. 휠의 느낌이 좀... 적응이 안되지만, 그 외에는 상당히 마음에 듭니다. 즐겁게 오래 쓸수 있을듯...
  • ?
    박대용 2006.12.18 16:05
    어떤 분은 생일,크리스마스 혹은 연말에 자기자신에게 주는 선물이라며 거~하게 지르시는 분도 있더군요.(여기서 거~하게란 어디까지나 자기 지갑에 맞게....)
    영도님도 하나 질러보시는건?? ㅎㅎㅎ
    저는 공각쥐 사용중인데 이거 휠이 오작동하는 경향을 요새 보이네요. 배째고 내장이라도 한번 들여다봐야 하는거 아닐런지....-_-;;;
  • ?
    한병희 2006.12.18 18:19
    마소쥐군요...ㅎㅎㅎ 예전에는 로지텍의 MX1000 사용했는데... 누나가 강탈해간 이후 켄싱턴 트랙볼에 완전히 젖어버려서...^^;;;
    마우스는 이제 불편해졌습니다...
    기회 되신다면 쓸만한 패드를 하나 구입하시길 권해드립니다...ㅎㅎㅎ 켄싱턴 트랙볼도 한번 경험해 보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이름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최근 수정일 최종 글 아이디 추천 수
2905 민경민 스피커 샀습니다.. ^^; 8 민경민 2006.12.28 1277 2006.12.28 2006.12.28 bornagin 0
2904 정상범 포터블 앰프 하나 장만했습니다. 5 정상범 2006.12.28 1268 2006.12.28 2006.12.28 railcannon 0
2903 손창원 PC mainboard sound 4 손창원 2006.12.28 1229 2006.12.28 2006.12.28 sendbox 0
2902 이혁재 이런 변이 있나... 8 이혁재 2006.12.27 1423 2006.12.27 2006.12.27 jazz2250 0
2901 이영도 대략 고민중입니다. 5 이영도 2006.12.27 1090 2006.12.27 2006.12.27 didreat 0
2900 이영도 잡담 - 썩을 싼타영감 같으니... -_-;;; 9 이영도 2006.12.26 1180 2006.12.26 2006.12.26 didreat 0
2899 김석훈 정말 오래된 감광기판 사진 2 86 김석훈 2006.12.25 1678 2006.12.25 2006.12.25 shinbat2001 0
2898 김석훈 난감입니다..ㅠㅠ 11 김석훈 2006.12.24 1423 2006.12.24 2006.12.24 shinbat2001 0
2897 박찬영 FULKE 디지털 테스터 장만했습니다.^^ 11 박찬영 2006.12.24 2316 2006.12.24 2006.12.24 luciel 0
2896 이혁재 퇴출결정하다... 14 이혁재 2006.12.23 1136 2006.12.23 2006.12.23 jazz2250 0
2895 성호성 김준범님, 이영도님 감사합니다. 8 성호성 2006.12.23 1122 2006.12.23 2006.12.23 savor 0
2894 엄수호 코스닭 남은 기판 부품 공구일 알립니다. 26 엄수호 2006.12.20 1986 2006.12.20 2006.12.20 cl1992 0
2893 이혁재 퇴출위기에서 살아나다 8 이혁재 2006.12.19 1352 2006.12.19 2006.12.19 jazz2250 0
2892 강희백 참 이곳에도 오랜만에 들어오는 것 같습니다. 3 강희백 2006.12.18 1117 2006.12.18 2006.12.18 hbkang1 0
» 이영도 잡담 - 연말 연시 선물 2 이영도 2006.12.18 1167 2006.12.18 2006.12.18 didreat 0
2890 유장호 SHHA 연말이벤트 후기입니다.... 3 유장호 2006.12.17 1144 2006.12.17 2006.12.17 zectbum 0
2889 조영우 SHHA 기판 이벤트로 한 장 보내드립니다. 3 조영우 2006.12.17 1117 2006.12.17 2006.12.17 psycfish 0
2888 성호성 우연히 정리하다 찾은 물건 8 성호성 2006.12.16 1291 2006.12.16 2006.12.16 savor 0
2887 엄수호 코스닭 아직 못보내고 있습니다. 4 엄수호 2006.12.16 1247 2006.12.16 2006.12.16 cl1992 0
2886 김상록 [깜짝이벤트] PPA LITE나 범용케이스 관련 10 김상록 2006.12.16 1199 2006.12.16 2006.12.16 ksr0757 0
Board Pagination Prev 1 ... 202 203 204 205 206 207 208 209 210 211 212 213 214 215 216 217 ... 355 Next
/ 355
CLOSE
64168 5857916/ 오늘어제 전체     453972 78669351/ 오늘어제 전체 페이지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