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free) - 헤드폰 앰프에 대한 자유 게시판 (정치,경제,문화,개인 사생활 ....등은 삭제 조치사항입니다.)
조회 수 2592 추천 수 0 댓글 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DDC-X는 틱 잡음으로 점검을 보내서 COMBO384+ ES9023으로 음악을 듣고 있습니다...

그런데 DDC-X에서는 없었던  꼭 팩스 보낼때 들리는 고주파(?)음이 약하게 들리는 겁니다...

재생중에는 느끼지 못하지만 음이 중단되거나 곡과곡 사이에서는 느껴져 신경이 쓰이더군요...

볼륨에 상관없이 일정하게 약하게 납나디,,,

 

DD-X까지 보낸 마당에 다시 점검을 보내기는 그렇고 해서 우선 ES9023이나 확인해볼겸...

아직 땜하지 하는 남은 하나를 시작 했습니다...

 

여기서 문제가 일어납니다...

oscillator를 땜하는데 주의점이 윗 덮게와 쇼트라는 것이 생각나서 땜하고 테스터로 통전시험을 합니다...

DAC 칩과 마주보는 모서리를 통전시험할 때 쇼트를 의미하는 삐~  소리가 나더군요...

루페로 보고 인두로 다시지지고 루페로 보고 솔더링해도 해도 도데체 어디서 쇼트가 났는지 알 수가 없었습니다...

그러다가 무심고 잘 듣던 또하나의  ES9023을 분해해 마찬가지로 통전시험을 해봅니다...

 

결론은!!! 그것도 쇼트를 의하는 삐~ 가 납니다... 그렇습니다... 원래 이어져 있는 것이 였습니다...ㅠㅠ

혹시 ES9023을 제작하실 분들은 그 단자는 원래 그렇다는 것을 알아 두시면 좋겠네요...

괜히 잘한답시고 한참 뻘짓을 한것입니다... ㅠㅠ

 

그 다음은 DAC 칩을 아무런 생각이 없이 꺼꾸로 때움니다...ㅠㅠ

그냥 핀배치를 까맣게 까먹고 생각도 안하고 때웠던 것이 나중에 다른 것을 작업할 때 퍼뜩 생각이 나더군요... 헉!!!

확인해 봅니다... 아무렇게나 때웠을 때 잘될 확률은 1/2이지만...  네 그렇습니다... 꺼꾸로 되어 있더군요...ㅠㅠ

이걸 떼어내어야 하는 데 다리는 지네발처럼 여러개고 인두는 한개고 대략 난감하더군요...

엄수호님이 저번에 관심을 가졌던 중국제 리웍도생각나고..ㅠㅠ

이가 없으면 잇몸이라고 대체품을 생각합니다... 결과가 아래에 있습니다... ㅎㅎㅎ

 

20140514_140723_resized.jpg

 

 

블랜앤데커(열풍기가 뭔지 모를 때 사서 노즐을 구하기 어려운)가 동원 됩니다..

주로 목공 시 뭘 말리거나 그슬리고 가끔 수축튜브를 가열할  때나 사용하던 것입니다...

 

기판을 알루미늄호일로 최대한 가려 다른 부품을 보호하고 열풍기에 호일로 노즐을 만들고 우리집 만능 해결사 케이블 타이로 고정 했습니다...

그리고 핀셋으로 DAC 을 들어올려 공중에 위치시킨다음 열풍기로 쏘아 주었습니다... 수초 동안 쏘이니 납이 서서히 녹더니 기판만 바닦으로

뚝 자유낙하합니다... 네!!! 성공입니다... 칩을 외견상 손상이 없이 떼어내는데 성공했습니다...

나이가 들어감에 건망증은 느는 대신 요령도 늘어만 가는 것 같습니다...

 

근데 떼어낸 DAC 칩이 무방비로 고열에 노출된것이 걱정입니다...

하스 회원 여러분들은 이것을 어떻게 하는 것이 좋을 까요?  1. 다시 쓴다.. 2. 나갔다고 보고 다시 제거하는 수고를 하지 않기위해 버린다...

혹시 유사한 경험이 있으신분의 조언을 부탁드립니다...

 

여튼 뭔가 아침에 경우없는 일을 당했더니 일이 안되는 하루 인가봅니다...  

  • ?
    이충우 2014.05.14 15:03

    안녕하세요.


    아래의 내용은 전적으로 제가 경험한 주관적인 내용이며 학술적이나 기타 등등에 근거한 내용이 아님을 말씀드립니다.


    제가 이쪽에 전문가는 아니지만 직업상 많이(Op-amp, DAC, ADC ...) 떼었다 붙였다를 합니다.


    열풍기의 온도인데요.(더구나 chip에 직접 열풍기를 가해주셨네요.) 

    별로 상관은 없겠지만 저 같은경우 기판 밑에 아무것도 없거나 패시브 소자만 있으면 떼어내려는 chip의 반대편 기판을 열풍기로 가열해 줍니다.

    이러면 제 생각에 SMT 작업과 같을꺼라 생각하고 chip도 재활용합니다. 아직까지는 크게 문제 없이 사용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chip의 datasheet 상에 SMT 온도 프로파일이 나와있습니다. 그 이하의 온도에서 열풍기로 가열해 주는것이 좋습니다.


    제거하는 상황으로 봤을때 저 같으면 그냥 쓸꺼 같습니다.

    만약 chip이 망가졌다고 생각하면 제거할때 그만큼 신경 안써도 되니 쉽게 제거할수 있을꺼라 생각합니다.


    감사합니다.

  • ?
    채범석 2014.05.15 05:19

    오.. 이런 방법이 있었군요!

    유용한 정보 감사합니다ㅎㅎ

  • ?
    임주형 2014.05.14 16:01

    이충우님 소중한 경험이 도움이 많이 되겠네요..^^;

    저도 심정적으로 다시 쓰는 쪽으로 기울어 지고 있습니다...

    기판 뒤에서 열풍을 가한다는 것은 생각도 못했네요...  그러면 안되겠지만 나중에 동일 한 경우가 생긴다면...

    뒷쪽에서 열풍을 가하면  제거할 칩에 부담도 적으면서 손에 반사된 뜨거운 열풍을 직접 맞고 하는 불편도 없겠네요...

    좋은 Tip인것 같습니다... 

  • ?
    최재영(cjy625) 2014.05.14 20:49

    열풍기가 없어서 저는 무식한 방법으로 9023 기판 뒤에 은박지를 넓게 붙이고

    가스토치로 열을가해 칩을 떼어서 다시 재사용 한적이 있는데요 손에 땀을 쥐게하더라구요

    지금 잘 사용하고 있습니다.. 소리도 구수하고..

  • ?
    이충우 2014.05.15 09:25

    제가 직접 시도해 본 방법은 아니지만 오븐을 이용하는 사람도 본적이 있습니다.(전자렌지 아닙니다. 전자렌지에 넣고 돌리면 큰일 납니다.)


    미리 오븐을 250도에서 300도 정도로 예열하고 적당 시간 보드를 오븐에 넣은후 꺼내서 재빨리 제거 하는 방법입니다.

    오븐에 넣어 두는 시간은 chip과 pad의 크기에 따라 조금씩 다르게 하더라구요.


    처음에는 넣어 놓고 자주 확인하여 chip이 떨어지면 꺼내면 될것 같습니다.


    그분은 집에서 오븐으로 수동 SMT를 하고 있었습니다. 물론 수동 소자들이 주였지만요.

    감동 받아서 저도 해볼까 했지만 솔직히 엄두가 안나서 저는 못해 봤습니다.

    사용하는 오븐은 크기가 그리 크지 않은 작은 오븐 이었습니다(일반 보다는 작고 토스트 용보다는 조금 큰).


    감사합니다.

  • ?
    임주형 2014.05.15 12:38

    사람의 상상력은 끝이 없는 것 같습니다...  전 감히 오븐은 시도조차 못할 것 같습니다...^^;

    떼어낸 DAC 칩을 땜하여 TEST 하고 있는데 아무런 이상없이 잘 작동됩니다...ㅎㅎㅎ

    저도 적당한 열로 구어서 인지 소리도 구수한 것 같네요...ㅋㅋㅋ

     

    요즘 IC들을 과거 20~30년 전의 것보다 더 내구성이 있는 것 같습니다...

    하기야 과거 중고등 학교 시절 막 인두나 막 납 등이 IC에게 더 가혹 했을 지도 모르겠네요...

    요즘 고주파 인두나 성능좋은 납의 플럭스 등이 더 빠르게 땜을 할 수 있으니 당연히 더 잘 견디는 것일 지도 모르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이름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최근 수정일 최종 글 아이디 추천 수
6714 엄수호 이민형님 짝퉁 디솔더기 받아왔습니다. 8 엄수호 2014.05.21 2754 2014.05.22 2014.05.22(by 엄수호) cl1992 0
6713 이민형 474A 디솔더 도착했네요 3 file 이민형(dawone) 2014.05.21 3049 2014.05.22 2014.05.22(by 유문구) dawone 0
6712 이충우 이번 공제 CHA-47 보드 관련 실험 2 이충우 2014.05.21 2170 2014.05.26 2014.05.26(by 이정호(ljh8917)) chungwoo73 0
6711 윤영석 혹시 CHA-47 만들어서 테스트해보신 분 계신가요?? 14 file 윤영석 2014.05.20 2485 2014.09.14 2014.09.14(by 임태형(bcn5186)) upuaut 0
6710 엄수호 아직 공구 환불 글은 안보신건가 해서 다시 올립니다. 1 엄수호 2014.05.19 2021 2014.05.24 2014.05.24(by 윤영석) cl1992 0
6709 임주형 삐끗!!! LM1875 게인클론 전원부를 만들었습니다.... 5 file 임주형 2014.05.19 2854 2014.05.20 2014.05.20(by 권오경(photo66)) jahyangso 0
6708 엄수호 PCM1794 자리잡기 4 file 엄수호 2014.05.19 2317 2014.05.20 2014.05.20(by 박문서(hl2mvs)) cl1992 0
6707 윤영석 CHA-47 만들어서 소리 듣고 있는중입니다. file 윤영석 2014.05.19 2392 2014.05.19   upuaut 0
6706 윤영석 저도 잘 도착했습니다. (선물도 정말 감사드립니다^^) 1 file 윤영석 2014.05.19 2166 2014.05.19 2014.05.19(by 김용배) upuaut 0
6705 이정호 공구 부품들 잘 받았습니다 4 file 이정호(ljh8917) 2014.05.17 2424 2014.06.29 2014.06.29(by asbubam) ljh8917 0
6704 엄수호 SRPP 기판 찾았습니다. 4 엄수호 2014.05.17 1917 2014.05.19 2014.05.19(by 채범석) cl1992 0
6703 임주형 뚝닥!!! lm1875 게인클론을 하나 만들었습니다.... 15 file 임주형 2014.05.17 3315 2014.05.20 2014.05.20(by 하스팡) jahyangso 0
6702 엄수호 공구하신 분 중 환불 받으실 명단입니다. 5 엄수호 2014.05.16 1862 2014.05.20 2014.05.20(by 박문서(hl2mvs)) cl1992 0
6701 엄수호 기다리시던 공구품 오늘 전부 보냈습니다. 28 엄수호 2014.05.16 1890 2014.05.20 2014.05.20(by 박우찬) cl1992 0
6700 임주형 SRPP FREE 따라하기 입니다... 10 file 임주형 2014.05.16 2914 2014.05.16 2014.05.16(by 임주형) jahyangso 0
6699 엄수호 힘들게 통관된 정전압 기판이 10여장 남습니다. 12 file 엄수호 2014.05.15 3422 2014.05.16 2014.05.16(by 이충우) cl1992 0
6698 엄수호 SRPP 기판이 6장 남으니 필요하신 분 3 엄수호 2014.05.14 2544 2014.05.14 2014.05.14(by 엄수호) cl1992 0
» 임주형 대략난감... 블랙앤데커 군으로 해결 했지만...ㅠㅠ 6 file 임주형 2014.05.14 2592 2014.05.15 2014.05.15(by 임주형) jahyangso 0
6696 엄수호 공구부품, 기판 보낼 준비가 거의 다 되었습니다. 9 file 엄수호 2014.05.14 2279 2014.05.15 2014.05.15(by 조성제) cl1992 0
6695 엄수호 쓸때 없는 짓 하는 거 아닌 지... 8 file 엄수호 2014.05.13 2949 2014.05.13 2014.05.13(by 엄수호) cl1992 0
Board Pagination Prev 1 ...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 356 Next
/ 356
CLOSE
74119 5681917/ 오늘어제 전체     37671602 75659423/ 오늘어제 전체 페이지뷰